2021-10-19 21:40 (화)
"삼성의 美 두 번째 반도체 파운드리 공장 텍사스 유력"
"삼성의 美 두 번째 반도체 파운드리 공장 텍사스 유력"
  • 이코노텔링 곽용석기자
  • felix3329@naver.com
  • 승인 2021.09.29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이터통신, 윌리엄슨 카운티 '선정 임박' 보도
"보조금 혜택과 전력·용수 공급의 안정성 높아"
삼성전자의 미국 내 두 번째 반도체 위탁생산(파운드리) 공장 부지로 텍사스주 윌리엄슨 카운티 선정이 임박한 상황이라고 로이터통신이 소식통들을 인용해 29일 보도했다. 사진=삼성전자, 테일러시 홈페이지/이코노텔링그래픽팀.
삼성전자의 미국 내 두 번째 반도체 위탁생산(파운드리) 공장 부지로 텍사스주 윌리엄슨 카운티 선정이 임박한 상황이라고 로이터통신이 소식통들을 인용해 29일 보도했다. 사진=삼성전자, 테일러시 홈페이지/이코노텔링그래픽팀.

삼성전자의 미국 내 두 번째 반도체 위탁생산(파운드리) 공장 부지로 텍사스주 윌리엄슨 카운티 선정이 임박한 상황이라고 로이터통신이 소식통들을 인용해 29일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익명의 소식통들은 윌리엄슨 카운티가 선두에 있다면서 보조금 혜택과 전력·용수 공급의 안정성을 이유로 꼽았다.

삼성전자는 약 20조원(170억달러) 규모의 미국 내 두 번째 파운드리 공장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앞서 윌리엄슨 카운티 산하 테일러시는 지난 8일(현지시간) 윌리엄슨 카운티와 함께 합동 회의를 열어 삼성 반도체 공장 유치를 위해 재산세 환급 등 인센티브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테일러시는 삼성전자의 미국 첫 번째 파운드리 공장이 있는 텍사스 오스틴시 인근에 위치한 작은 도시다. 텍사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삼성의 파운드리 공장이 테일러시에 들어설 경우 역내 독립교육지구(ISD)에 건설하는 것이 유력시된다. 공장과 도로 등을 포함한 전체 부지 규모는 480만여㎡(약 145만평)이다. 기존 오스틴 공장(약 37만평)의 4배 규모다.

삼성전자와 윌리엄슨 카운티의 합의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26년 1월31일까지 최소 600만 평방 피트(55만7418㎢) 규모 반도체 공장 시설을 건설하고 1800개의 정규직 일자리를 제공하기로 했다. 카운티 측은 이 조건이 충족되는 것을 전제로 삼성전자가 처음 10년간 납부한 재산세의 90%를 환급하고, 그 다음 10년 간은 85%를 돌려주기로 합의했다.

삼성전자는 아직 선정 작업이 진행 중으로 최종 결정은 이뤄지지 않았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삼성전자는 그동안 테일러시의 인센티브를 검토하고 텍사스주 오스틴과 애리조나 굿이어와 퀸크리크, 뉴욕 제네시카운티 등 5곳을 검토 중이라는 입장을 유지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229번지 (서울빌딩)
  • 대표전화 : 02-501-6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재열
  • 발행처 법인명 : 한국社史전략연구소
  • 제호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 등록번호 : 서울 아 05334
  • 등록일 : 2018-07-31
  • 편집인: 임혁
  • 발행인 : 김승희
  • 발행일 : 2018-10-15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이코노텔링(econotelling).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heelife2@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재열 02-501-6388 kpb1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