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00:50 (월)
구글의 웨이모와 볼보 '자율주행 전기차'동맹
구글의 웨이모와 볼보 '자율주행 전기차'동맹
  • 이코노텔링 곽용석기자
  • felix3329@naver.com
  • 승인 2020.06.26 2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웨이모는 '운전자' 소프트웨어 인공지능(AI) 개발
볼보는 차량 설계와 생산을 맡는 역할분담에 합의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의 자율주행 사업부인 웨이모와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 볼보가 차량 공유 사업 용도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공동 개발하기로 합의했다고 25일(현지시간) 발표했다/이코노텔링그래픽팀.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의 자율주행 사업부인 웨이모와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 볼보가 차량 공유 사업 용도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공동 개발하기로 합의했다고 25일(현지시간) 발표했다/이코노텔링그래픽팀.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의 자율주행 사업부인 웨이모와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 볼보가 차량 공유 사업 용도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공동 개발하기로 합의했다고 25일(현지시간) 발표했다.

폭스 비즈니스의 보도에 따르면 웨이모는 자율 주행차 개발에서 볼보의 독점적인 글로벌 파트너로 '운전자' 소프트웨어를 위한 인공지능(AI) 개발에 주력하고, 볼보는 차량 설계와 생산을 맡기로 했다. 웨이모와 볼보는 언제 신형 자율주행 전기차를 공개할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볼보는 차량 공유업체인 우버에 자동차를 공급하는 협정을 이미 맺은 상태다. 웨이모는 볼보의 글로벌 브랜드인 폴스타, 링그앤코 등과도 협업한다.

한편 웨이모는 이번 합의와는 별개로 피아트 크라이슬러, 재규어 랜드로버, 르노-닛산-미쓰비시 자동차 연합과의 제휴 관계는 계속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