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13:55 (월)
세계 속 미국의 위상을 확고히하려는 바이든
세계 속 미국의 위상을 확고히하려는 바이든
  • 이코노텔링 고현정 인턴기자
  • hjkoemail@gmail.com
  • 승인 2022.11.20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례 동아시아 정상 회담에서 미국의 지속적 헌신 다짐해
미국 -한국-일본 간의 더욱 가까운 연대에 대해 특히 강조

At the annual East Asia Summit, I reaffirmed America's enduring commitment to the Indo-Pacific and working with partners to deliver a region that is free and open, prosperous, resilient, and secure.

연례 동아시아 정상회담에서 저는 인도-태평양에 대한 미국의 지속적인 헌신과 자유롭고 열린 그리고, 번영하고, 회복력이 있고, 안전한 지역을 만들기 위해 파트너들과 함께 일할 것을 재확인하였습니다.

President Biden meets with Prime Minister Modi of India and President Widodo of Indonesia. 바이든 대통령이 인도의 모디 총리와 인도네시아의 위도도 대통령과 만나고 있다. 사진=백악관.<br>
President Biden meets with Prime Minister Modi of India and President Widodo of Indonesia. 바이든 대통령이 인도의 모디 총리와 인도네시아의 위도도 대통령과 만나고 있다. 사진=백악관.

I met with Prime Minister Kishida of Japan and President Yoon of the Republic of Korea. Our trilateral partnership is guided by shared values, driven by innovation, and committed to shared prosperity and security. We resolved to forging even closer links.

저는 일본의 기시다 총리와 대한민국의 윤 대통령을 만났습니다. 우리 3개국 간의 파트너십은 함께 공유하고 있는 가치에 의해 이끌어지고 있고, 혁신에 의해 이뤄지고 있으며, 공동의 번영과 안전을 위한 것입니다. 우리는 더 밀접한 연대를 구축하기위해 결의하였습니다.

Our Alliance commitments to the Republic of Korea and Japan are ironclad.

대한민국과 일본에 대한 우리의 동맹서약은 굳게 이뤄져 있습니다.

President Xi Jinping and I have a responsibility to work together on urgent global challenges and to continue the open and honest dialogue we've always shared.

시진핑 주석과 저는 긴급한 세계적인 어려움들에 대해 함께 일하고 우리가 항상 공유해왔던 것처럼 열려 있고 솔직한 대화를 이어 나갈 의무가 있습니다.

I met with Prime Minister Modi of India and President Widodo of Indonesia to reaffirm our commitment to the G20 as the premier forum for global economic cooperation. In the face of global challenges, our coalition continues to demonstrate strength.

저는 인도의 모디 총리와 인도네시아의 위도도 대통령과 최고의 글로벌 경제 협력체인 G20에 함께 헌신할 것을 재확인하기 위해 만났습니다. 세계적인 도전에 직면해 우리 연합체는 지속적으로 힘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Millions of Americans will travel home for the holidays and will get hit with hidden "junk" fees from airlines, hotels – maybe even tickets for a holiday show the family wants to see. It isn't right. My Administration is taking actions to reduce or eliminate these surprise fees.

수백만명의 미국인들은 연말연시를 맞아 고향집으로 떠날 것입니다. 그들은 항공사들, 호텔들, 심지어 가족이 보고 싶어하는 연말연시 공연 티켓 속에 숨은 일명 "쓰레기" 요금들에 부딪칠 것입니다. 이것은 옳지 않습니다. 우리 행정부는 이러한 뜻밖의 요금들을 줄이거나 아예 없애기 위해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229번지 (서울빌딩)
  • 대표전화 : 02-501-6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재열
  • 발행처 법인명 : 한국社史전략연구소
  • 제호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 등록번호 : 서울 아 05334
  • 등록일 : 2018-07-31
  • 편집인: 임혁
  • 발행인 : 김승희
  • 발행일 : 2018-10-15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코노텔링(econotelling).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heelife2@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재열 02-501-6388 kpb1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