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20:15 (금)
바이든, 공화당의 성소수자 '증오 법안'에 반격
바이든, 공화당의 성소수자 '증오 법안'에 반격
  • 이코노텔링 고현정 인턴 기자
  • hjkoemail@gmail.com
  • 승인 2022.05.08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악관 신임 대변인에 동성결혼한 카린 장피에르 부대변인 전격 기용
영세사업자와 노동조합 간부들 만나 감세와 노동운동 정당성 등 옹호

한국에서 차별금지법 추진을 놓고 여론이 갈리고 있는데요, 미국에서도 성소수자들을 둘러싼 여야 싸움이 간단치 않은 것 같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공화당의 성소수자를 겨냥한 법안에 강한 반대의사를 표명했습니다.  자신은 10년 전에 동성결혼을 지지했는데 아직도 갈길이 멀다고 한숨을 짓고 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심지어 젠 사키 대변인 후임으로  카린 장피에르 수석 부대변인(44)을 백악관 대변인으로 승진 임명했습니다. 장피에르 신임 대변인은 동성결혼을 했습니다. 흑인여성 동성결혼자가 처음 백악관 대변인이 된 것입니다.

이달 20일 한국을 방문하는 바이든 대통령은 방한 기간중 한국과 일본에 대한 안보 약속을 재확인하고 북핵문제에 대해서도 언급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젠 사키 직전 백악관 대변인은 최근 정례브리핑에서 "한국과 일본의 안보에 대한 우리의 약속을 명확히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특히 "바이든 대통령이 한국과 일본을 방문했을 때 북한 문제가 의제에 올라오는 것은 의문의 여지가 없다"라며 "북한 문제는 확실히 논의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Jill and I extend our warmest wishes to all who are celebrating Eid al-Fitr. As Muslims around the world conclude the month of Ramadan, may the spirit of community, compassion, and service we have witnessed over the month continue throughout the year.

바이든 대통령이 지난주 영세사업자들과 원탁회의를 열어 공화당과 다른 영세사업자 감세정책을 설명하고 그들의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사진=백악관.

질 여사와 저는 이드알피트르 축제를 기리는 모든 분들에게 가장 진심어린 축하의 뜻을 표합니다. 세계도처의 이슬람교도들은 금식 기간인 라마단의 달을 마무리하면서 우리가 금식달 내내 목격한 공동체와 열정의 정신이 일년 내내 이어지기를 바랍니다.(*이드 알피트르는 세계 이슬람 문화권에서 금식 기간인 라마단(Ramadan)이 끝나는 날 사원에 모여 예배를 드리고 성대한 음식을 장만해 축하하는 축제)

Last week, I held a roundtable with small business owners to hear their stories and discuss our plan to open the door for more entrepreneurs. Unfortunately, Congressional Republicans have a different approach. Their plan would raise taxes on 6.1 million small business owners.

지난주 저는 영세사업자들과 원탁회의를 열어 그들의 이야기를 듣고 더 많은 기업들을 위해 문호를 개방하는 우리의 계획을 논의했습니다. 불행하게도 공화당의원들은 다른 접근을 하고 있습니다. 그들의 계획은 610만 영세사업자에 대한 세금을 올릴 것입니다.

Today, I visited a Lockheed Martin factory in Alabama that's building the Javelin missiles we're sending to Ukraine. The weapons built here — now in the hands of Ukrainian heroes — are making all the difference. That's something we can all be proud of.

오늘 저는 앨러바마에 있는 록히드마틴 공장을 방문했습니다. 그곳은 우리가 우크라이나에 보내고 있는 자벌린 미사일을 만드는 곳입니다. 지금은 우크라이나의 영웅들의 손에 쥐어졌지만 여기서 만드는 무기는 완전히 다르게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그건 우리 모두가 자랑스러워 할 일입니다.

Today, I met with grassroots worker organizers to thank them for their leadership in organizing unions. From the Amazon Labor Union to IATSE, these folks are inspiring a movement of workers across the country to fight for the pay and benefits they deserve.

오늘 저는 조합 결성에 리더십을 발휘한 풀뿌리 노동자 조직담당자에 감사의 인사를 하기위해 만났습니다. 아마존 노동조합에서 국제 극장 무대 종사자 연맹에 이르기까지 이들은 노동자들이 누려야 할 임금과 편익을 위해 싸우기위해 전국의 노동운동에 영감을 주고 있습니다.

Ten years ago, I announced my support for marriage equality. We've made great progress since then, but the hateful bills Republicans have passed in state houses targeting the LGBTQI+ community show we have so much further to go. We can't rest until we achieve full equality.

10년 전 저는 동성결혼을 지지했습니다. 우리는 그 이후 획일적인 진전을 이루었습니다. 그러나 하원에서 공화당의원들이 성소수자 공동체를 겨냥해 통과시킨 증오적인 법안들은 우리가 가야할 길은 여전히 멀다는 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우리는 완전한 평등이 달성될 때까지 쉴 수가 없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229번지 (서울빌딩)
  • 대표전화 : 02-501-6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재열
  • 발행처 법인명 : 한국社史전략연구소
  • 제호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 등록번호 : 서울 아 05334
  • 등록일 : 2018-07-31
  • 편집인: 임혁
  • 발행인 : 김승희
  • 발행일 : 2018-10-15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코노텔링(econotelling).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heelife2@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재열 02-501-6388 kpb1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