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4 15:40 (월)
강태선 비와이엔 회장 부부 아너스클럽 가입
강태선 비와이엔 회장 부부 아너스클럽 가입
  • 이코노텔링 곽용석기자
  • felix3329@naver.com
  • 승인 2022.01.04 2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각 1억원씩 내놔…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고액 기부 등 잇단 기부
3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에서 열린 '레드크로스아너스클럽' 가입식에 참석한 비와이엔블랙야크 강태선 회장(맨 오른쪽), 김희월 여사(가운데)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비와이엔블랙야크.
3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에서 열린 '레드크로스아너스클럽' 가입식에 참석한 비와이엔블랙야크 강태선 회장(맨 오른쪽), 김희월 여사(가운데)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비와이엔블랙야크.

강태선 비와이엔(BYN)블랙야크 회장과 부인 김희월씨가 대한적십자사 1억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인 '레드크로스 아너스클럽'에 2022년 새해 첫 회원으로 가입했다.

강태선 회장 부부는 3일 오후 서울 중구 소파로 대한적십자사에서 열린 가입식에서 각각 1억원 기부를 약속하며 레드크로스아너스클럽(RCHC) 전국 193호, 194호 회원이 됐다. 부부 회원으로는 13번째다.

가입식에서 강 회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우리는 이전과는 전혀 다른 사회적 문제에 직면하고 있으며 개인, 기업, 기관 등 사회 구성원들의 협력과 연대가 그 어느 때보다도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강 회장은 2013년 블랙야크강태선나눔재단과 블랙야크강태선장학재단을 출범해 저소득층 및 소외계층 지원사업과 함께 아웃도어 기업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한 산악인 유족지원, 녹색환경 조성사업 등 다양한 공익사업을 펼치고 있다. 앞서 2017년에는 부인과 함께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고액 기부자 클럽 '아너 소사이어티'에 부부 회원으로 가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229번지 (서울빌딩)
  • 대표전화 : 02-501-6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재열
  • 발행처 법인명 : 한국社史전략연구소
  • 제호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 등록번호 : 서울 아 05334
  • 등록일 : 2018-07-31
  • 편집인: 임혁
  • 발행인 : 김승희
  • 발행일 : 2018-10-15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코노텔링(econotelling).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heelife2@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재열 02-501-6388 kpb1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