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13:00 (토)
포드와 GM 전기 · 자율주행차에 풀베팅
포드와 GM 전기 · 자율주행차에 풀베팅
  • 이코노텔링 곽용석기자
  • felix3329@naver.com
  • 승인 2021.02.05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조원 투자하는 포드CEO “전기차 올인해 그 영역 내주지 않을 것”
GM, 2023년까지 30조원 투자하고 2025년까지 30종 전기차 공급
로이터통신과 경제전문 채널 CNBC방송 등의 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미국 내 2위 자동차 회사인 포드는 오는 2025년까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에 총 290억달러(약 32조4000억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사진=포드/이코노텔링그래픽팀.
로이터통신과 경제전문 채널 CNBC방송 등의 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미국 내 2위 자동차 회사인 포드는 오는 2025년까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에 총 290억달러(약 32조4000억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사진=포드/이코노텔링그래픽팀.

미국의 양대 자동차 메이커인 제너럴모터스(GM)와 포드사가 미래형 자동차인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사업에 경쟁적으로 대규모 투자 계획을 발표하고 나섰다.

로이터통신과 경제전문 채널 CNBC방송 등의 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미국 내 2위 자동차 회사인 포드는 오는 2025년까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에 총 290억달러(약 32조4000억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세부적으로는 전기차에 220억달러(약 24조6000억원), 자율주행차에 70억달러(약 7조8000억원)를 각각 투자한다. 이는 2022년까지 하이브리드 자동차를 포함해 전기차 부문에 115억 달러(약 12조9000억원)를 투자하겠다던 종전 계획의 2배 규모다.

짐 팔리 포드 최고경영자(CEO)는 "커넥티드 전기차에 전념할 것"이라며 "포드는 전기차에 올인하고, 누구에게도 그 영역을 내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성명을 통해 "우리의 계획을 가속화하는 중"이라며 배터리 역량을 확대함은 물론 더 많은 전기차를 미래 포트폴리오에 추가하겠다고 덧붙였다.

포드의 전기차 올인은 라이벌인 미국 최대 자동차 메이커 GM이 2035년까지 화석연료 자동차 판매를 중단하고 전기차 업체로 변신하겠다고 선언한지 일주일 만에 나왔다. GM은 2023년까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에 270억달러(약 30조2000억원)를 투자하고, 2025년까지 30종의 전기차를 전 세계에서 판매하겠다고 지난달 28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