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00:45 (목)
인공지능 로봇청소기 CES서 첫선
인공지능 로봇청소기 CES서 첫선
  • 이코노텔링 김승희기자
  • lukatree@daum.net
  • 승인 2021.01.12 0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제트봇 AI' 에 인텔 AI 솔루션 탑재
흡입구를 막는 수건이나 양말 등 인식해 피해
삼성전자가 청소하면서 장애물이나 흡입구를 막을 수 있는 수건이나 양말 등을 스스로 인식해 피하는 인공지능(AI) 로봇청소기를 11일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1에서 공개했다.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청소하면서 장애물이나 흡입구를 막을 수 있는 수건이나 양말 등을 스스로 인식해 피하는 인공지능(AI) 로봇청소기를 11일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1에서 공개했다.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청소하면서 장애물이나 흡입구를 막을 수 있는 수건이나 양말 등을 스스로 인식해 피하는 인공지능(AI) 로봇청소기를 11일 세계 최대 가전ㆍ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1에서 공개했다.

'제트봇 AI'라고 이름 붙여진 이 로봇청소기는 미국 인텔의 AI 솔루션을 탑재해 자율주행 능력을 대폭 개선했다. 로봇청소기 사용자들이 불편하게 느끼는 주행 성능을 개선하기 위해 딥러닝 기반의 사물인식 기술을 적용하고, 라이다(LiDAR) 센서와 3차원(3D) 센서를 갖췄다.

제트봇 AI는 사물인식용 고성능 프로세서인 인텔 AI 프로세서를 통해 더 많은 정보를 빠르게 처리한다. 딥러닝 기반으로 이미지 100만장 이상을 사전에 학습해 주요 장애물과 가전제품, 가구 등을 인식한다.

3D 센서는 기존 2차원 센서로는 감지하지 못했던 높이가 낮은 물체와 복잡한 구조물의 형상을 인식하고 1m 이내에 있는 장애물을 미리 피할 수 있게 한다. 라이더 센서는 집안 사물을 분석해서 위치를 인식하고 지도를 생성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는 원하는 공간이나 특정 방만 청소할 수 있다.

제트봇 AI는 흡입구 막힘을 유발하는 수건이나 양말, 컵, 전선, 반려동물 배설물도 스스로 인식해서 피한다. 이에 따라 사용자가 로봇청소기를 쓰기 전 바닥을 정리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크게 줄였다. 가전과 가구도 인식하기 때문에 가전·가구 주변 청소를 지정해 수행할 수 있다.

이밖에 빅스비 음성인식 기능, 자동 먼지 배출 시스템인 '청정스테이션' 등을 갖춰 편의성을 더했다. 청정스테이션 기능은 먼지통 청소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미세먼지를 99.999% 차단한다고 삼성전자는 소개했다.

제트봇 AI는 제품 성능을 인정받아 CES 2021 혁신상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을 상반기 중 국내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CES는 그동안 매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렸는데 올해 CES2021은 코로나19 사태로 100%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