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13:55 (금)
교촌에프앤비, 상장첫날 상한가 마감
교촌에프앤비, 상장첫날 상한가 마감
  • 이코노텔링 김승희기자
  • lukatree@daum.net
  • 승인 2020.11.12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장직후에는 시초가대비 내렸다가 공모가의 2.5배로 올라
1991년 설립된 교촌에프앤비는 치킨 프랜차이즈 업계 매출 1위 기업으로 외식 프랜차이즈로는 처음으로 코스피에 직상장했다. 자료=교촌에프앤비/이코노텔링그래픽팀.
1991년 설립된 교촌에프앤비는 치킨 프랜차이즈 업계 매출 1위 기업으로 외식 프랜차이즈로는 처음으로 코스피에 직상장했다. 자료=교촌에프앤비/이코노텔링그래픽팀.

'교촌치킨'으로 유명한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 교촌에프앤비가 코스피 상장 첫날인 12일 상한가로 마감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교촌에프앤비는 시초가 2만3850원 대비 가격제한폭(29.98%)까지 오른 3만1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공모가(1만2300원)의 2.5배(152.03%) 수준이다.

개장 직후에는 주가가 시초가 대비 소폭 내리기도 했다. 그러나 이내 빠르게 상승폭을 키워 20% 안팎 급등세를 이어가다가 장 막판에 상한가로 치솟았다.

이날 교촌에프앤비의 거래대금은 8102억원으로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하고 삼성전자(1조686억원)에 이어 코스피 2위에 올랐다.

1991년 설립된 교촌에프앤비는 치킨 프랜차이즈 업계 매출 1위 기업으로 외식 프랜차이즈로는 처음으로 코스피에 직상장했다. 상장에 앞선 기관 수요예측 경쟁률은 999.44대 1로 공모가를 희망 범위 상단으로 확정했다. 일반 청약 경쟁률도 1318.29대 1로 높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