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14:25 (금)
삼성 스마트폰, 3년만에 '미국 시장 1위' 탈환
삼성 스마트폰, 3년만에 '미국 시장 1위' 탈환
  • 이코노텔링 김승희기자
  • lukatree@daum.net
  • 승인 2020.11.09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분기 시장점유율 33.7%로 애플(30.2%)따돌려
중저가폰 약진 … '아이폰12' 출시 늦춰진 영향도
9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33.7%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사진=삼성전자/이코노텔링그래픽팀.
9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33.7%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사진=삼성전자/이코노텔링그래픽팀.

삼성전자가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3년 만에 애플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9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33.7%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직전 분기(27.3%), 작년 동기(27.0%)보다 시장점유율이 약 6%포인트 상승했다.

애플은 30.2% 점유율로 2위를, LG전자는 14.7%로 3위를 기록했다. 삼성전자가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1위를 한 것은 2017년 2분기 이후 3년 만이다.

특히 3분기에 삼성전자가 미국 시장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이례적으로 분석된다. 왜냐하면 통상 9월에 아이폰 신제품이 출시돼 3∼4분기에는 미국 시장 내 애플 점유율이 40% 안팎을 넘나들었는데, 올해는 아이폰12 출시가 10월 이후로 늦춰진 영향이 크다. 삼성전자는 올해 8월 갤럭시노트20, 갤럭시Z플립 5G와 9월 갤럭시Z폴드2와 함께 중저가폰 판매량을 늘렸다.

한편, 삼성전자는 3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도 21.9%의 점유율로 중국 화웨이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2∼4위는 화웨이(14.1%), 샤오미(12.7%), 애플(11.9%)의 순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