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21:45 (토)
류현진ㆍ 이미림 '코리언남매' 의 새벽낭보
류현진ㆍ 이미림 '코리언남매' 의 새벽낭보
  • 이코노텔링 고윤희 기자
  • yunheelife2@naver.com
  • 승인 2020.09.14 08:5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뉴욕메츠 상대로 홈경기 첫 승리 낚아…안타 8개 맞았지만 산발로 처리하며 위기넘겨
이미림, 칩 샷 '버디 둘과 이글 하나'로 연장행…연장 첫 홀서 유일하게 버디해 '연못 세레모니'

류현진과 이미림 '코리언 남매'가 14일(한국시각) 아침 코로나로 힘겨운 국민들에게 거의 같은 시간 낭보를 전했다. 둘은 위기때마다 '무심' 투타(投打)로 고비를 넘겼다. 마음을 비웠더니 경기가 풀렸다. 미국 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의 류현진은 뉴욕메츠와의 홈경기에서 1회초 부터 1실점을 하는 등 출발은 불안했지만 추가 실점을 허용하지 않아 시즌 4승째를 챙겼고 홈경기 첫 승의 기쁨도 누렸다.

류현진과 이미림 ‘코리언 남매’가 14일(한국시각) 아침 코로나로 힘겨운 국민들에게 거의 같은 시간에 낭보를 보냈다.자료=소속사 웹사이트/이코노텔링 그래픽팀.
류현진(왼쪽)과 이미림 '코리언 남매'가 14일(한국시각) 아침 코로나로 힘겨운 국민들에게 거의 같은 시간 낭보를 보냈다.자료=소속사 웹사이트/이코노텔링 그래픽팀.

이미림은 미국 여자 프로골프(LPGA)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피레이션(총상금 310만달러) 정상에 극적으로 올라섰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의 미션 힐스 컨트리클럽(파72·6천763야드)의 '우승세레모니 연못'은 이미림을 기다리고 있었다. 

 17번홀서 보기를 범해 선두 넬리코다에게 두 타 뒤져 사실상 우승권에서 멀어 보였다. 18번홀은 파5지만 누구든지 두 번에 올려 버디를 낚을수 있는 거리였디. 이미림은 이 18번홀에서 두번째 날린 공은 그린을 넘어가 엣지에 섰다.

내리막 칩샷을 남겨뒀지만 홀에 붙여 버디를 낚는게 최선처럼 보였다. 하지만 기적이 일어났다. 칩샷이 가벼워보였다. 그의 손에서 떠난 볼은 내리막 라이를 미끄럼탔고 홀에 접근하면서 깃대로 향했고 홀에 빠져 들어갔다. 이글. 이 샷으로 이미림은 단숨에 넬리코더와 동타를 이뤘다. 갤러리가 있었다면 환호소리가 진동했을 것이다. 경기위원과 대회 주최 관계자 등이 탄성을 질렀지만 한 홀 넘어 있던 넬리코다의 귀에 전해지지 않았다.

넬리코다는 18번홀에서 파에 그쳤고 한 타차로 추격중이던 브룩헌더슨은 버디를 했다. 이미림,넬리코다,헨더슨 이렇게 3명은 나란히 15언더파로 정규홀 경기를 마쳤다. 셋은 다시 18번홀로 돌아가 연장승부(Play off)에 나섰다.

이미림은 페어웨이 한 가운데로 날린데 반해 넬리코더의 공은 러프에 잠겼다. 이미림의 둘째 샷은 직전 18번홀에서 침샷을 날린 주변에 떨어졌다. 넬리코더는 레이업을 했다. 헨더슨은 하마터면 볼이 물에 빠질뻔 했을 정도로 가까스로 홀 앞쪽 러프에 걸렸다.

결국 이미림은 홀 1미터 조금 넘는 거리에 볼을 붙여 버디를 예악했고 넬리코더의 버디거리는 멀어보였다. 파에 만족했다. 버디 가능거리에 있던 헨더슨의 버팅은 홀을 살짝 비켜갔고 셋 중 마지막으로 버팅 라인에 선 이미림은 홀 가운데로 바르게 볼을 굴려 버디를 했다. 이로써 이미림은 통산 4번째 우승을 메이저 챔피언으로 장식해 연못에 풍덩 빠지는 우승 세리모니의 주인공이 됐다. 우승상금 46만5천달러(약 5억5천만원)는 덤이었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은 미국 뉴욕주 버펄로 살렌필드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홈경기에 6이닝 동안 8안타를 내줬지만 산발로 처리해 고비를 넘겼다. 안타성 타구를 걷어낸 수비수들의 도움도 받았다. 그런 덕분인지 안타를 맞으면 제구력이 살아났다. 삼진 7개를 잡았고, 볼 넷은 하나도 내주지 않았다. 토론토는 7대 3으로 승리했다. 토론토가 임시 홈구장으로 쓰는 살렌필드에서 4번째 등판만에 첫 승의 기쁨을 맛봤다. 토론토는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2위를 달리고 있다. 포스트 시즌진출이 유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홍순희 2020-09-14 14:27:05
현장감 넘치는이코노텔링 뉴스가 좋아요.

유병렬 2020-09-14 09:18:46
좋은 소식 전해주는 이코노텔링 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