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02:40 (월)
저커버그 '1천억달러클럽' 가입
저커버그 '1천억달러클럽' 가입
  • 이코노텔링 곽용석기자
  • felix3329@naver.com
  • 승인 2020.08.07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들어 주식값 올라 220억달러나 늘어
베이조스와 빌 게이츠에 이어 자산 3위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인 마크 저커버그의 재산이 6일(현지시간) 1천억달러(약 119조원)를 처음으로 넘어섰다고 경제 전문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사진(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인 마크 저커버그의 재산이 6일(현지시간) 1천억달러(약 119조원)를 처음으로 넘어섰다고 경제 전문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사진(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인 마크 저커버그의 재산이 6일(현지시간) 1천억달러(약 119조원)를 처음으로 넘어섰다고 경제 전문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블룸버그통신의 억만장자 지수에 따르면 저커버그의 순자산은 이날 1천억달러를 기록했다.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의 CEO인 제프 베이조스(1900억달러)와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인 빌 게이츠(1200억달러)에 이어 세계 3번째 규모다.

페이스북 주식 지분 13%를 보유한 저커버그의 재산은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비대면 정보기술(IT) 기업들의 주가가 강세를 나타낸 데 힘입어 올해 들어 220억달러 증가했다. 특히 최근에는 트럼프 미국 정부가 보안 위협을 이유로 중국의 모바일 동영상 공유앱 틱톡(TikTok)을 상대로 퇴출을 압박하면서 반사이익까지 보고 있다.

실제로 페이스북은 틱톡과 경쟁할 동영상 서비스 '릴스'(Reels)를 전날 미국 등 세계 50여개국에서 출시한 데 힘입어 이날 하루 주가가 6% 상승했다.

저커버그는 2004년 재학 중이던 하버드대 기숙사에서 페이스북을 설립해 세계 IT 업계의 거물로 성장했다. 세계 3번째 부호가 된 그의 나이는 올해 서른여섯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