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00:15 (월)
롯데경영진, 해운대 호텔 개관식에 총출동
롯데경영진, 해운대 호텔 개관식에 총출동
  • 이코노텔링 고윤희기자
  • yunheelife2@naver.com
  • 승인 2020.06.19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1위 인테리어 업체 HBA가 설계한 '시그니엘 부산' 문 열어
신동빈회장을 비롯해 롯데 지주의 황각규·송용덕 부회장 등 참석
해변과 접해 있어 인근 미포항과 달맞이고개, 동백섬 등 전망 제공
17일 '시그니엘 부산' 오프닝 세리머니가 열렸다. 사진(신동빈 롯데 회장(왼쪽부터 세번째)=롯데호텔.
17일 '시그니엘 부산' 오프닝 세리머니에 신동빈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부터 세번째)등 롯데경영진이 대거 출동했다. 사진=롯데호텔.

롯데호텔의 프리미엄 브랜드 시그니엘의 두 번째 호텔인 ‘시그니엘 부산’이 17일 부산 해운대에서 문을 열었다. 해운대 지역에 럭셔리 호텔이 개장하기는 7년 만이다.

롯데호텔은 이날 해운대 엘시티 랜드마크타워에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시그니엘 부산 개관식을 했다. 시그니엘 부산은 국내에서 두 번째로 높은 건물인 411.6m 높이의 엘시티 랜드마크타워 3~19층에 총 260실 규모로 자리잡았다.

해운대 해변과 접해 있어 인근 미포항과 달맞이고개, 동백섬 등을 감상할 수 있는 전망을 제공한다. 글로벌 1위 인테리어 디자인 회사인 HBA가 설계한 객실에는 조망을 즐길 수 있도록 넉넉한 발코니가 마련됐다.

롯데호텔 측은 "시그니엘 부산이 풍부한 부대시설을 앞세워 향후 럭셔리 부산 여행을 위한 새로운 '데스티네이션 호텔'(호텔이 여행 목적지가 되는 것)에 등극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는 신동빈 회장 외에도 롯데지주의 황각규·송용덕 부회장과 유통·화학·호텔/서비스·식품 등 4개 사업부문(BU)장 등이 모두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