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15:17 (토)
KB,IT주도 간편결제 시장서 '큰 그림'
KB,IT주도 간편결제 시장서 '큰 그림'
  • 이코노텔링 김승희 기자
  • lukatree@daum.net
  • 승인 2020.02.14 0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금융, 'KB페이' 내세워 전통금융사 첫 도전
국민카드 고리로 계열사 묶고 보안높인 앱기반
포인트 교차사용, 송금 , ATM 출금 등 다용도로

KB금융그룹이 간편결제 플랫폼 'KB페이'(가칭)를 내놓는다. 전통 금융회사 가운데 최초로 애플리케이션(앱) 기반 간편결제 시장에 뛰어드는 것이다.

금융·정보기술(IT)업계에 따르면 KB국민카드가 모든 계열사를 아우르는 간편결제 플랫폼 'KB페이' 구축에 나선다. 국민카드를 주축으로 은행, 보험, 증권 등 계열사의 디지털 결제를 연동시키는 프로젝트다. KB금융 계열의 각종 금융자산을 토큰화해 시너지를 증대하고, 궁극적으로는 모든 결제수단을 내재화한 오픈페이를 만들 계획이다.

KB국민카드가 모든 계열사를 아우르는 간편결제 플랫폼 'KB페이' 구축에 나선다. 국민카드를 주축으로 은행, 보험, 증권 등 계열사의 디지털 결제를 연동시키는 프로젝트다. 사진=국민카드 웹사이트.
KB국민카드가 모든 계열사를 아우르는 간편결제 플랫폼 'KB페이' 구축에 나선다. 국민카드를 주축으로 은행, 보험, 증권 등 계열사의 디지털 결제를 연동시키는 프로젝트다. 사진=국민카드 웹사이트.

국민카드는 12일 KB페이 입찰 제안공고를 내고 시스템통합(SI)사업자 등 협력사 선정 작업에 들어갔다. 국민카드의 이런 움직임은 최근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삼성페이 등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주도의 간편결제가 크게 증가하고 있는 점이 고려됐다.

KB페이는 카드 결제뿐만 아니라 QR, 근거리무선통신(NFC) 등 다양한 형태의 결제수단을 모두 지원한다. 특히 KB 자체적으로 토큰을 상용화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결제가 가능한 간편결제 시스템을 만든다.

중장기적으로는 핀테크나 지불결제 사업자가 KB페이를 통해 간편결제 사업을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오픈한다. 은행권처럼 오픈뱅킹 형태로 다양한 사업자에게 시스템을 연동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자체 토큰을 만들면 해외 글로벌 카드사의 종속에서 탈피하고, KB금융이 보유한 각종 포인트나 결제내역 수집, 계좌 송금, 현금자동입출금기(ATM) 출금, 앱 결제 등 서비스를 하나의 페이로 연계할 수 있다. 이 경우 KB페이 이용 고객은 각종 이벤트 정보는 물론 포인트 교차 사용, 송금 서비스, 은행 ATM 출금 서비스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