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15:17 (토)
삼성전자,'갤럭시S20'으로 또 다른 '혁신 대장정'
삼성전자,'갤럭시S20'으로 또 다른 '혁신 대장정'
  • 장재열 이코노텔링 기자
  • kpb11@hanmail.net
  • 승인 2020.02.1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태문 무선사업부장 공개행사 앞서 "새로운 10년 시작"천명 기고문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도 선보여…"업계성장 선도 확인할 수 있을 것"

지난달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ㆍ그래픽 얼굴)으로 선임된 노태문 사장이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예정된 갤럭시 언팩(공개) 행사를 앞두고 스마트폰을 넘어선 새로운 혁신을 이끌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노 사장은 9일 '갤럭시의 새로운 10년을 시작하며'라는 제목의 삼성전자 뉴스룸 기고문에서 "올해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으로서 언팩에 참석하는 첫 해"라며 "이번 언팩에서 향후 10년의 혁신을 위한 청사진을 제시할 책임과 기회가 있다"고 밝혔다. 이번 기고문은 노 사장의 무선사업부장 취임 이후 첫 외부 메시지다.

노 사장은 9일 '갤럭시의 새로운 10년을 시작하며'라는 제목의 삼성전자 뉴스룸 기고문에서
노태문 사장은 9일 '갤럭시의 새로운 10년을 시작하며'라는 제목의 삼성전자 뉴스룸 기고문에서 "올해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으로서 언팩에 참석하는 첫 해"라며 "이번 언팩에서 향후 10년의 혁신을 위한 청사진을 제시할 책임과 기회가 있다"고 밝혔다 /이코노텔링 그래픽팀.

노 사장은 2011년 갤럭시 노트 탄생, 2019년 갤럭시 폴드 탄생을 지난 10년간의 혁신 사례로 거론한 뒤 올해는 5G,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융합을 통해 새롭고 혁신적인 사용자 경험을 열겠다고 강조했다.

노 사장은 "앞으로는 혁신을 위한 혁신이 아닌, 사용자들에게 최적화된 의미 있는 경험을 제공하는 시대가 될 것"이라며 "이 경험은 프라이버시가 보장되는 안전한 사용자 경험일 것이고, 이를 통해 기기와 사람, 비즈니스와 커뮤니티를 넘나드는 더욱 지능적인 연결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삼성전자는 이러한 지능적인 연결을 위해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등 세계적 파트너와 협력하고 있고, 더 많은 사용자가 진정한 5G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주요 통신사업자와 협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노 사장은 "이번 언팩에서 삼성전자가 어떻게 새로운 10년을 시작하고, 업계의 성장과 발전을 이끌어가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무엇보다 업계의 판도를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카메라 사양을 확충한 갤럭시S20 시리즈와 함께 새 클램셸(조개껍질) 디자인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을 선보인다. 노태문 사장은 이 자리에서 직접 무대에 올라 신제품을 소개하며 세계 무대에 공식 데뷔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