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03:30 (화)
바이든, "푸틴에게 고개 숙일순 없다"
바이든, "푸틴에게 고개 숙일순 없다"
  • 이코노텔링 고현정 인턴기자
  • hjkoemail@gmail.com
  • 승인 2024.02.25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당적인 국가보안법은 미국의 파트너와 동맹 등에게 '분명한 메시지' 강조해
제국 재건하는데 몰입하는 독재자 '자유를 향한 사랑' 지우지 못한다고 덧붙여

Instead of taking action, Republicans on the Hill went on a two-week vacation.

행동에 나서는 대신, 의회에 있는 공화당원들은 2주간의 휴가에 나섰습니다.

The bipartisan national security bill sends a clear message to Ukrainians, and to our partners and allies around the world: We never bow down to anyone, and certainly not to Vladimir Putin.

초당적인 국가 보안 법은 우크라이나인들, 그리고 세계 전역의 우리의 파트너와 동맹들에게 분명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결코 그 누구에게 특히 푸틴에게 고개 숙일순 없습니다.

Two million Americans live without running water and tens of millions lack access to safe water. Today, we're announcing $5.8 billion to deliver clean water infrastructure to every state and territory, bringing our total infrastructure law clean water investments to $22 billion.

2백만 미국인들은 수돗물 없이 살아가며 수천만은 안전한 물에 대한 접근이 부족합니다. 오늘 우리는 모든 주와 지역에 깨끗한 물을 위한 인프라를 제공하기 위해 58억달러 투자할 것을 공표했습니다. 이는 깨끗한 물을 위한 전체적인 인프라 법에 따른 투자액을 220억 달러로 늘리는 것입니다.

President Biden delivers remarks on his Administration's SAVE student loan repayment plan. 바이든 대통령이 행정부의 SAVE 학자금 대출 반환 플랜에 대해 연설하고 있다. 사진=백악관.

By freeing millions of Americans from the crushing burden of student debt, folks can finally get on with their lives.

They can think about buying a house, starting a business, starting a family, or saving for their family's future.

학자금 대출의 무거운 짐으로부터 수백만 미국인들을 자유롭게 함으로써 그들이 드디어 그들의 삶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그들은 집을 사는 것, 사업을 시작하는 것, 가정을 꾸리는 것, 혹은 가족의 미래를 위해 저축하는 것에 대해 생각할 수 있게 됐습니다.

A dictator bent on rebuilding an empire will never be able to erase the people's love of liberty. Brutality will never grind down the will of the free. And Ukraine will never be a victory for Russia.

제국을 재건하는데 치우치는 독재자는 사람들의 자유를 향한 사랑을 절대 없애지 못할 것입니다. 잔혹함은 자유에 대한 의지를 꺾지 못할 것입니다. 그리고 우크라이나는 러시아의 승리 대상이 되지 않을 것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229번지 (서울빌딩)
  • 대표전화 : 02-501-6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재열
  • 발행처 법인명 : 한국社史전략연구소
  • 제호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 등록번호 : 서울 아 05334
  • 등록일 : 2018-07-31
  • 발행·편집인 : 김승희
  • 발행일 : 2018-10-15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코노텔링(econotelling).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heelife2@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재열 02-501-6388 kpb1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