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언론 "이재용, 일본밖 공장 소재 요청"
日언론 "이재용, 일본밖 공장 소재 요청"
  • 장재열 이코노텔링기자
  • kpb11@hanmail.net
  • 승인 2019.07.0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7일 일본을 방문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일본의 거래처 기업 간부와 만나 일본 밖에 있는 공장에서 한국에로의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소재의 출하 등을 요청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8일 보도했다.

니혼게이자이는 이날 서울발 기사에서 이 부회장이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조치가 반도체 등의 생산에 미치는 영향을 줄이기 위해 이같이 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이 신문은 또한 복수의 한국 언론을 인용해 이 부회장이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에 따라 거래처인 일본 기업과 대응 방안을 협의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니혼게이자이는 "청와대가 지난 7일 주요 기업 관계자를 초청해 한국 경제를 둘러싼 불확실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고 소개했다.

NHK도 이 부회장의 일본 방문 소식을 전하며 그가 거래처인 일본 기업과 향후 대응에 대해 협의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이 방송은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일 기업 수장들과 직접 만날 것으로 보여 (한국) 정부와 기업이 정보 수집과 대응 협의를 서두르는 형태"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