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8 09:30 (월)
인구의 절반이 주택청약통장 가입자
인구의 절반이 주택청약통장 가입자
  • 이코노텔링 곽용석기자
  • felix3329@naver.com
  • 승인 2021.01.22 0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값 치솟자 2500만명 처음 넘어서 …1년새 180만명 급증
아파트값이 치솟자 아파트 청약시장에서 내 집 마련을 하려는 수요자가 급증하면서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가 2500만명을 넘어섰다/이코노텔링그래픽팀.
아파트값이 치솟자 아파트 청약시장에서 내 집 마련을 하려는 수요자가 급증하면서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가 2500만명을 넘어섰다/이코노텔링그래픽팀.

아파트값이 치솟자 아파트 청약시장에서 내 집 마련을 하려는 수요자가 급증하면서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가 2500만명을 넘어섰다.

한국부동산원의 청약홈 청약통장 가입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말 기준 전국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는 2555만9156명으로 집계됐다. 2019년 12월 말(2375만6101명)과 비교하면 1년 사이 180만3055명 늘어났다.

2009년 출시된 주택청약종합저축은 2015년 청약저축·청약예금·청약부금 등과 통합됐다. 주택청약종합저축은 현재 유일하게 신규 가입이 가능하며, 공공·민영아파트 모두 청약할 수 있다.

고분양가 관리지역에서 분양보증을 받으려면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고분양가 심사를 받아야 한다. 또 지난해 7월 말부터는 민간택지에서 지어지는 아파트에 대한 분양가상한제가 부활했다. 이에 따라 해당 지역에서 공급되는 아파트 분양가는 주변 시세보다 훨씬 낮기 때문에 청약을 통해 아파트를 마련하려는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