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8 23:30 (목)
둘둘 말았다가 펴서 쓰는 휴대폰 첫 선
둘둘 말았다가 펴서 쓰는 휴대폰 첫 선
  • 이코노텔링 고현경기자
  • greenlove53@naver.com
  • 승인 2021.01.12 2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롤러블폰'CES 2021서 공개 … 상반기 중 출시 추진
펼치기전 6.8인치 크기의 화면이 펼치면 7.4인치로 커져
LG전자는 이날 오후 코로나19 사태로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CES 2021 LG 프레스 콘퍼런스에서 'LG 롤러블'을 티징(teasing; 맛보기·예고) 형식으로 선보였다.사진=LG전자.
LG전자는 이날 오후 코로나19 사태로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CES 2021 LG 프레스 콘퍼런스에서 'LG 롤러블'을 티징형식으로 선보였다.사진=LG전자.

세계 최초 롤러블폰(둘둘 말았다 펴는 스마트폰)인 'LG 롤러블' 실물이 11일 베일을 벗었다. 이 제품은 화면을 펼치기 전에는 6.8인치 크기에 1080 X 2428의 화면비를 갖췄고, 이를 펼치면 7.4인치 1600 X 2428 화면비로 확대해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날 오후 코로나19 사태로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CES 2021 LG 프레스 콘퍼런스에서 'LG 롤러블'을 티징(teasing; 맛보기·예고) 형식으로 선보였다.

LG 롤러블 티저는 지난해 9월 'LG 윙' 공개행사 때 이후 두 번째다. 당시 첫 번째 티저에서는 제품 하단에서 화면이 들어가고 나오는 부분만 보여줬다. 11일 티저에선 제품 전면부와 실제 구동 모습이 함께 공개됐다.

티저 영상은 프레스 콘퍼런스 메인 영상을 누군가가 LG 롤러블로 시청하는 설정이었다. 바 형태의 일반 스마트폰이 펼쳐져 태블릿 PC처럼 넓게 확장된 뒤 그 속에서 프레스 콘퍼런스가 시작된다.

영상 말미에선 펼쳐졌던 화면이 말려 들어간다. 화면이 말려 들어간 뒤 'LG 롤러블' 제품명이 등장한다. 이번 티저에서도 롤러블폰 전체 디자인이나 구체적 사양, 펼쳤다 말리는 구동 방식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LG전자는 상반기 중 별도 공개 행사를 통해 LG 롤러블을 소개하고 출시할 예정이다. LG 롤러블은 지난해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윙'에 이어 LG전자의 혁신 전략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의 두 번째 제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