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9 00:30 (금)
연말정산 시즌…민간 전자서명업체 대격돌
연말정산 시즌…민간 전자서명업체 대격돌
  • 이코노텔링 고현경기자
  • greenlove53@naver.com
  • 승인 2020.12.21 2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인인증서 폐지…카카오·패스·NHN페이코 시범사업자 선정
플러그인 설치 필요 없이 스마트 폰 지문·비밀번호로 접속 가능
카카오·패스·NHN페이코 등 업체가 21일 행정안전부의 민간 전자서명 서비스 시범사업자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내년 1월 15일 국세청 홈택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부터 이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자료=행정안전부.
카카오·패스·NHN페이코 등 업체가 21일 행정안전부의 민간 전자서명 서비스 시범사업자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내년 1월 15일 국세청 홈택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부터 이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자료=행정안전부.

공인인증서 폐지 이후 첫 연말정산 시기를 맞아 민간 전자서명 업체들이 뜨거운 경쟁에 돌입했다.

카카오·패스·NHN페이코 등 업체가 21일 행정안전부의 민간 전자서명 서비스 시범사업자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내년 1월 15일 국세청 홈택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부터 이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국세청 홈택스 사이트에서 '간편 서명 로그인'을 선택한 뒤 본인이 쓰는 전자서명 서비스를 골라 접속하면 된다. 과거처럼 플러그인·프로그램을 설치하고 컴퓨터를 껐다 켤 필요 없이 스마트폰으로 지문이나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간단히 접속할 수 있다. 연말정산에 이어 정부24·국민신문고에도 내년 1월 중 적용된다.

카카오 인증서는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카카오톡으로 쓸 수 있다는 점을 강점으로 내세운다. 도입 기관과 업체가 200곳 이상으로 가장 많고, 누적 발급 건수도 2천만건을 넘었다고 밝혔다. 카카오 인증서를 이용하려면 카카오톡을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한 다음 '카카오톡 지갑'을 만들고 2차 인증을 완료해야 한다.

통신 3사가 만든 패스는 휴대전화 2단계 인증을 통한 높은 보안 수준과 편의성·범용성을 내세운다. 사용처는 100여곳이다. 패스 인증서는 앱이 실행된 상태라면 추가 확인 절차 없이 클릭 두 번만으로 발급할 수 있다.

페이코는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높은 보안성을 강조한다. 사설 인증기관 최초로 국제 표준기술로 전자서명 인증체계 및 인증센터 구축, 본인 명의 기기 인증서 발급 지원 등을 내세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