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01:40 (목)
테슬라 대항마 루시드 "내년 봄 차량 첫 선"
테슬라 대항마 루시드 "내년 봄 차량 첫 선"
  • 이코노텔링 고윤희기자
  • yunheelife2@naver.com
  • 승인 2020.09.10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험 생산 개시…미국 판매가 모델 따라 8만달러 이하에서 16만9천달러까지"

테슬라의 대항마를 자처하는 미국의 전기차 회사 루시드 모터스가 9일(현지시간) 첫 양산 승용차인 '루시드 에어'의 세부 사양을 공개했다. 루시드는 미국 소비자들에게 내년 봄부터 차량을 인도하겠다고 밝혔다.

미국의 전기차 회사 루시드 모터스가 9일(현지시간) 첫 양산 승용차인 '루시드 에어'의 세부 사양을 공개했다. 사진=루시드 모터스.
미국의 전기차 회사 루시드 모터스가 9일(현지시간) 첫 양산 승용차인 '루시드 에어'의 세부 사양을 공개했다. 사진=루시드 모터스.

루시드 모터스는 이날 웹 방송을 통해 애리조나주 공장에서 생산될 루시드 에어의 구체적 사양을 공개했다. 루시드는 이미 시험 생산을 개시했다면서 미국 내 판매가격을 모델 유형에 따라 8만달러 이하에서 16만9천달러로 제시했다.

루시드 에어의 충전 속도는 분당 최대 20마일(32㎞)로 가장 빨리 충전되는 전기차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실적인 조건에서도 20분이면 300마일(483㎞)의 충전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한번 충전으로 미 환경보호청(EPA) 등급 기준 517마일(832㎞)의 주행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루시드는 2007년 설립된 전기차 메이커다. 테슬라 기술 담당 고위직 출신인 피터 롤린스가 최고경영자(CEO)로 참여하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국부 펀드인 공공투자펀드(PIF)로부터 대규모 투자를 받았다. LG화학과는 배터리 공급을 위한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