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21:45 (토)
한성숙 네이버 대표 "IT가 모든 산업의 기반"
한성숙 네이버 대표 "IT가 모든 산업의 기반"
  • 이코노텔링 장재열기자
  • kpb11@hanmail.net
  • 승인 2020.09.10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는 IT 를 본격적인 산업으로 만드는 변화의 계기"
인터넷기업협회의 창립20주년 영상인터뷰서 미래점쳐
여민수 카카오 대표 "자동차 등 전산업서 구독경제 확대"
한국인터넷기업협회(인기협)는 협회 창립 20주년을 맞아 인터넷 산업을 대표하는 인물들의 릴레이 인터뷰 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9일에는 네이버 한성숙 대표(인기협 회장), 10일은 카카오 여민수 공동대표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자료=인기협/이코노텔링그래픽팀.
한국인터넷기업협회(인기협)는 협회 창립 20주년을 맞아 인터넷 산업을 대표하는 인물들의 릴레이 인터뷰 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9일에는 네이버 한성숙 대표(인기협 회장), 10일은 카카오 여민수 공동대표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자료=인기협/이코노텔링그래픽팀.

국내 대표 정보기술(IT) 플랫폼 기업인 네이버와 카카오의 대표들은 IT 산업의 미래에 대해 모든 산업의 기반으로 구독 경제가 계속 확산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인터넷기업협회(인기협)는 협회 창립 20주년을 맞아 인터넷 산업을 대표하는 인물들의 릴레이 인터뷰 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9일에는 네이버 한성숙 대표(인기협 회장), 10일은 카카오 여민수 공동대표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인터뷰에서 IT 산업의 10∼20년 뒤 변화에 관해 "지금까지는 인터넷이라는 게 새롭게 떠오른 혁신산업, 특이하고 '긱'(geek·괴짜)한 사람들이 하는 일이었다면, 이제는 IT가 모든 산업의 기반이 되는 단계로 넘어간 것 같다"고 진단했다. 한 대표는 "이후에는 인터넷산업이라는 이름의 구분 자체도 없어질 것"이라며 "모두 인터넷·IT는 기본인 가운데 다양한 산업이 함께하는 형태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여민수 카카오 대표는 같은 질문에 "'구독 경제'와 '콘텐츠'"라면서 "구독 경제는 전 세계적으로 산업 규모가 확장되고 있다. '올드 이코노미'라고 할 자동차·가전 등 모든 분야에서 구독화시키는 노력을 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최근에는 코로나 상황을 맞이하면서 넷플릭스, 픽코마, 카카오페이지 등 콘텐츠 소비가 성장했다"며 "웹소설·웹툰, 이런 IP(지적재산)를 기반으로 한 드라마·영화 등이 확장하고 K-콘텐츠 관심도 글로벌하게 집중되고 있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한성숙 대표는 국내 인터넷 산업의 지난 20년 동안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을 묻자 "휴대폰을 우리 모두 손에 쥐게 된 것과 올해 코로나"라고 말했다. 그는 "모든 사람이 모바일을 쥐게 되면서 그동안 있던 것을 훨씬 잘하게 되고, 아예 없던 일도 생겼다"며 "코로나는 IT 산업을 본격적인 산업으로 만드는 큰 변화의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여민수 대표는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으로 "2017년 카카오뱅크의 시도가 의미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여 대표는 "(카카오뱅크는) 모바일을 통해 은행 업무에 대한 완벽한 혁신을 이뤄냈다"며 "힘든 법 개정 과정이 있었지만, 또 한 번의 도약을 하는 좋은 계기가 됐고, 기술적으로나 사용자 편익 및 산업 발전 측면에서 인상적인 순간이었다"고 자평했다.

한 대표는 국내 대표적인 여성 CEO로서 여성 후배들에게 전하고 싶은 조언을 묻자 "지금 본인이 하는 산업과 IT를 연결해 새로운 시나리오를 고민해보라"고 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