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01:20 (목)
KB손해보험, '빅데이터 금융' 앞서간다
KB손해보험, '빅데이터 금융' 앞서간다
  • 이코노텔링 김승희 기자
  • lukatree@daum.net
  • 승인 2020.09.08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 업계 첫 ‘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업무 ' 자격 획득
건강ㆍ금융 정보 엮은 고객 맞춤형 사업확대 기반마련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이 또 한 걸음 앞서간다. 이 회사는 보험업계 처음으로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에 대한 부수업무 자격을 따냈다고 8일 발표했다.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이 또 한 걸음 앞서간다. 이 회사는 보험업계 처음으로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에 대한 부수업무 자격을 따냈다고 8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KB손해보험은 고객의 건강정보를 중심으로한 '헬스케어' 사업과 고객의 흩어진 금융거래 정보 등을 일괄 수집해 한눈에 금융 소비자가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이데이터' 사업으로 경영 영역을 넓힐 계획이다.사진=KB손해보험.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이 또 한 걸음 앞서간다. 이 회사는 보험업계 처음으로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에 대한 부수업무 자격을 따냈다고 8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KB손해보험은 데이터 결합 전문 지원기관으로 지정된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 등과 협력해 융·복합된 빅데이터 분석은 물론 이를 기반으로 보험 분야의 데이터 산업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게 됐다.

특히 KB손해보험은 이번 자격증 획득을 계기로 고객의 건강정보를 중심으로한 '헬스케어' 사업과 고객의 흩어진 금융거래 정보 등을 일괄 수집해서 한눈에 금융 소비자가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이데이터' 사업으로 경영 영역을 넓힐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추진한 KB손해보험 디지털전략본부의 관계자는 "이번에 부수업무 자격을 갖춰 금융과 건강정보가 결합된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창출이 가능하게 됐다"고 말했다.

☞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 부수업무= 최근 개정된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고객의 신용정보와 외부 데이터를 비식별정보(가명정보, 익명정보, 통계정보 등) 형태로 결합해 이를 빅데이터로 분석한 뒤  업권별 상권분석 및 마케팅 전략 수립 등의 자문 서비스는 물론 관련 데이터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