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01:20 (목)
아모레 창립 75년 'K뷰티 세계화의 여정'
아모레 창립 75년 'K뷰티 세계화의 여정'
  • 이코노텔링 고윤희기자
  • yunheelife2@naver.com
  • 승인 2020.09.04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경배 회장 "창업때부터 우리 모두 손수 일궈온 자랑스러운 결실"
"코로나 대유행, 재도약의 기회"…사전촬영 영상으로 비대면행사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4일 회사 창립 75주년을 맞아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4일 회사 창립 75주년을 맞아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은 또 한 번의 도약을 준비할 기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이코노텔링그래픽팀.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4일 회사 창립 75주년을 맞아 "코로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은 또 한 번의 도약을 준비할 기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는 가운데에서 고객 중심 경영 의지를 천명한 것이다.

서경배 회장은 이날 창립 75주년 디지털·비대면 기념식에서 사전 촬영한 영상을 통해 "고객의 열망을 조사하고 삶을 이해하며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고객 관리를 이어갈 때 새로운 시대의 해답은 고객이 가져다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의 창립 기념일은 9월 5월(1945년)이다. 이달 5일이 주말인 점을 감안해 하루 앞서 기념식을 진행했다.

서 회장은 "75년의 오랜 역사는 창업 선배들로부터 우리가 모두 손수 일궈온 자랑스러운 결실"이라며 "아모레퍼시픽은 수많은 어려움과 국경의 한계를 뛰어넘어 우리만의 뷰티 문화를 결국 세계인 모두의 것으로 만들어낸 뷰티 전문 기업"이라고 덧붙였다.

서경배 회장이 장기근속 수상자 대표를 찾아가 선물과 감사의 뜻을 전하는 인터뷰 영상도 함께 공개됐다. 서 회장은 근속 10·20·30주년을 맞은 국내외 수상자 모두에게 직접 선물을 전달하지 못하는 아쉬움을 전했다. 이날 창립 기념식에는 국내외 임직원과 장기근속 수상자 등이 온라인 중계 채널과 화상회의 채널을 통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