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10:23 (금)
제프리 존스 암참 이사회의장, 충북 명예도지사에
제프리 존스 암참 이사회의장, 충북 명예도지사에
  • 고윤희 이코노텔링기자
  • yunheelife2@naver.com
  • 승인 2019.11.29 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한미경제의 가교역 경험과 국제감각은 도정에 큰 도움"
충청북도는 제프리 존스(Jeffrey Jones)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암참) 이사회장을 제4기 명예도지사로 위촉했다고 28일 밝혔다/사진=충청북도.
충청북도는 제프리 존스(Jeffrey Jones)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암참) 이사회장을 제4기 명예도지사로 위촉했다고 28일 밝혔다/사진=충청북도.

충청북도는 제프리 존스(Jeffrey Jones)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암참) 이사회장을 제4기 명예도지사로 위촉했다고 28일 밝혔다.

충북도는 "한국과 미국 경제의 가교 구실을 해온 제프리 존스 회장의 한국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고, 국제적인 감각도 갖추고 있어 도정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인물"이라며 명예도지사로 선정한 배경을 설명했다.

존스 회장은 앞으로 2년간 명예도지사로서 이시종 충북지사의 정책 자문 역할을 맡는다.

충북도는 암참과의 지속적인 교류로 항공우주·보건·바이오 등 다양한 분야의 정책 자문을 받는 한편 충북의 우수한 투자환경을 홍보해 외국인 투자기업의 도내 유치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존스 회장은 한국에 대한 깊은 관심과 유창한 한국어 실력으로 '파란 눈의 한국인'이라는 별명을 가진 미국 출신 국제 변호사다. 2003년 노무현 정부 때 외국인 최초로 정부규제개혁위원회 민간위원으로도 활동했다.

2015년부터는 재단법인 한국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 회장으로 취임해 한국 어린이 복지를 위해서도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