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09:50 (금)
아파트 평당 분양가 '억소리'
아파트 평당 분양가 '억소리'
  • 이코노텔링 김승희 기자
  • lukatree@daum.net
  • 승인 2024.06.03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광장동1억3771만원…부산 등 전국 6곳서 분양가 경신
건설자재 가격 인상 등의 여파로 서울 아파트 분양가격이 3.3㎡(평)당 1억원을 넘어섰다.

건설자재 가격 인상 등의 여파로 서울 아파트 분양가격이 3.3㎡(평)당 1억원을 넘어섰다.

우리은행 자산관리컨설팅센터에 따르면 지난 1월 서울 광진구 광장동 '포제스한강'이 3.3㎡당 1억3771만원에 분양됐다. 이는 같은 달 공급된 서초구 잠원동 '메이플자이' 분양가(3.3㎡당 6831만원)를 제쳤다. 이들 두 단지가 나오기 이전 최고 분양가는 2022년 3월 공급된 송파구 송파동 '잠실 더샵 루벤'(3.3㎡당 6509만원)이었다.

우리은행 자산관리컨설팅센터 조사 결과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올해 들어 민간 아파트 3.3㎡당 분양가 최고 기록이 나온 지역은 서울을 비롯해 부산, 대전, 충북, 충남, 전북 등 6곳이었다.

부산에선 1월 분양된 수영구 민락동 '테넌바움294Ⅱ'가 3.3㎡당 6093만원에 공급되며 최고가 기록을 경신했다. 대전에서는 4월 유성구 봉명동 '유성 하늘채 하이에르'가 3.3㎡당 2452만원에 분양돼 지난해 8월 3.3㎡당 2033만원에 공급된 서구 탄방동 '둔산 자이 아이파크'를 제쳤다.

충북에선 청주시 서원구 '힐스테이트 어울림 청주사직'(3.3㎡당 1416만원), 충남에서는 천안시 서북구 '힐스테이트두정역'(3.3㎡당 1593만원), 전북에서는 전주시 완산구 '서신 더샵 비발디'(3.3㎡당 1537만원)가 각각 2월 공급되면서 역대 최고 분양가를 기록했다.

이밖에 다른 시도에서는 지역 내 미분양 아파트가 쌓이고 청약 수요 감소, 신규 공급 저조 등 이유로 올해 들어 최고 분양가가 경신되지 않았다. 4월 말 기준 미분양 주택 이 9667가구인 대구에선 3월 수성구 범어동 '범어 아이파크' 분양가가 3.3㎡당 3166만원으로 올해 들어 분양된 단지 중 최고가를 기록했다. 하지만 이는 2022년 4월 공급된 수성구 만촌동 '만촌 자이르네'(3507만원)보다 341만원 낮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229번지 (서울빌딩)
  • 대표전화 : 02-501-6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재열
  • 발행처 법인명 : 한국社史전략연구소
  • 제호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 등록번호 : 서울 아 05334
  • 등록일 : 2018-07-31
  • 발행·편집인 : 김승희
  • 발행일 : 2018-10-15
  • 이코노텔링(econotelling)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코노텔링(econotelling).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heelife2@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재열 02-501-6388 kpb11@hanmail.net
ND소프트